본문 바로가기


 

NEWS 

[탄생 100주년 기념] ‘태권도와 삶, 최홍희 어떻게 볼 것인가’ 학술대회 개최

POSTER ITF관리자
DATE 18-10-22 13:50 | VIEW 77 |

본문

[탄생 100주년 기념] ‘태권도와 삶, 최홍희 어떻게 볼 것인가’ 학술대회 개최

http://www.tkdbox.com/탄생-100주년-기념-태권도와-삶-최홍희-어떻게-볼-것인/
ccf9c6dd1bc7c0015aaf16ae9932494e_1540183
생전의 최홍희 총재가 ITF 세미나에서 시연하고 있다.
11월 17일 오후 한체대 합동강의실에서 열려

“남한을 배척했다고 해서 최홍희가 사망한 지금까지도 백안시한다는 것은 조금 지나친 처사이다.  ‘태권도’라는 이름을 새롭게 만들어낸 최홍희의 공(功)은 크다. 그렇다고 태권도를 그가 홀로 창시했다고 하는 것도 역시 지나치다.” – 2006년 11월 나영일 서울대 교수, 국기원이 주최한 ‘태권도 역사-정신 연구 세미나’에서

‘태권도(跆拳道)’ 명칭을 만들고 국제태권도연맹(ITF)을 창설한 고(故) 최홍희 총재의 탄생 100주년을 맞아 그를 추모하고 논란을 되짚어 보며, 공과(功過)를 재평가하는 학술대회가 열린다.

태권박스미디어(대표 구민관)와 한국체육대학교 태권도학과(학과장 장권)는 오는 11월 17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한국체육대학교 합동강의실에서 (가칭) ‘태권도와 삶 ; 최홍희, 어떻게 볼 것인가?’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를 주관하는 태권박스미디어는 10월 18일 주제발표자와 토론자를 모두 섭외하고, 일정과 장소 등을 확정했다. 발제는 허건식 박사(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기획조정팀장)와 한병철 박사(88운동과학연구소장)가 맡았다.

각 5분씩 의견을 개진하는 토론자는 박성진 인사이드태권도 기자, 유승희 ITF-KOREA 사무총장, 곽정현 가천대 태권도학과 교수가 맡는다.

이번 행사를 기획한 태권박스미디어 서성원 편집장은 “태권도 현대사의 핵심 인물인 고(故) 최홍희 총재에 대해 태권도 전공생들도 잘 모르고 있다”면서 “탄생 100주년을 맞아 그의 태권도 삶을 반추하고 재평가하는 기회로 삼겠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에 대해 정우진 재미 사범과 류병관 용인대 교수 등 태권도인들이 “의미있는 일을 한다”며 박수를 보내고 있다.  국내외 태권도인들의 많은 관심과 참가를 기대한다.

 

 


그누보드5
ITF-KOREA HEADQUARTERS : 202, 27,26Gil, Gamasan-ro, Guro-gu, Seoul
KOREA, 08303
E-Mail:yu_itf@yahoo.co.kr
Tel:+82 2 574 1966
Fax:+82 2 6326 1966
Copyright © www.koritf.org All rights reserved.